기사 (전체 7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인문] “병마개 막듯이 입단속하고 성을 지키듯이 뜻을 방비하라”
[명심보감 인문학] 제7강 存心篇(존심편)…마음을 보존하라⑩[한정주=역사평론가] 朱文公曰(주문공왈) 守口如甁(수구여병)하고 防意如城(방의여성)하라.(주문공이 말하였다. “자신의 입을 단속하기를 마치 병마개를 막는 것처럼 하고 자신의 뜻을
한정주 기자   2018-07-23
[인문] “법을 두려워하면 즐겁고, 관청을 속이면 근심뿐”
[명심보감 인문학] 제7강 存心篇(존심편)…마음을 보존하라⑨[한정주=역사평론가] 懼法朝朝樂(구법조조락)이요 欺公日日憂(기공일일우)니라.(법을 두려워하면 날마다 즐겁고, 관청을 속이면 날마다 근심스럽다.)중국 대륙의 서쪽 변방에 자리하며 오
한정주 기자   2018-07-19
[인문] “생각은 전쟁터 나가는 날처럼, 마음은 외나무다리 건널 때처럼”
[명심보감 인문학] 제7강 存心篇(존심편)…마음을 보존하라⑧[한정주=역사평론가] 念念要如臨戰日(염염요여림전일)하고 心心常似過橋時(심심상사과교시)하라.(생각하고 다시 생각하는 것은 마치 언제나 전쟁터에 나가는 날처럼 하고, 마음 쓰고 다시
한정주 기자   2018-07-18
[인문] "담력은 크게, 마음은 작게, 지혜는 원만하게, 행동은 반듯하게"
[명심보감 인문학] 제7강 存心篇(존심편)…마음을 보존하라⑦[한정주=역사평론가] 孫思邈曰(손사막왈) 膽欲大而心欲小(담욕대이심욕소)하고 知欲圓而行欲方(지욕원이행욕방)이니라.(손사막이 말하였다. “담력은 크게 가지려고 하되 마음은 작게 가지려
한정주 기자   2018-07-18
[인문] “은혜를 베풀면 보답 바라지 말고 남에게 주었다면 후회하지 말라”
[명심보감 인문학] 제7강 存心篇(존심편)…마음을 보존하라⑥[한정주=역사평론가] 施恩勿求報(시은물구보)하고 與人勿追悔(여인물추회)하라.(은혜를 베풀고 나서 보답을 바라지 말고, 다른 사람에게 주고 나서 다시 후회하지 말라.)이 문장은 다른
한정주 기자   2018-07-17
[인문] 장량과 기이한 노인의 만남… 당대 최고의 정치 전략가가 되다
[명심보감 인문학] 제7강 存心篇(존심편)…마음을 보존하라⑤[한정주=역사평론가] 素書云(소서운) 薄施厚望者(박시후망자)는 不報(불보)하고 貴而忘賤者(귀이망천자)는 不久(불구)니라.(『소서』에서 말하였다. “적게 베풀면서 많은 것을 바라는
한정주 기자   2018-07-16
[인문] “세상 어떤 물건도 가득 채우면 엎질러진다”
[명심보감 인문학] 제7강 存心篇(존심편)…마음을 보존하라④[한정주=역사평론가] 子曰(자왈) 聰明思睿(총명사예)라도 守之以愚(수지이우)하고 功被天下(공피천하)라도 守之以讓(수지이양)하고 勇力振世(용력진세)라도 守之以怯(수지이겁)하고 富有四
한정주 기자   2018-07-13
[인문] “남을 책망하듯 자신을 꾸짖고, 자신을 용서하듯 남을 용서하라”
[명심보감 인문학] 제7강 存心篇(존심편)…마음을 보존하라③[한정주=역사평론가] 范忠宣公(범충선공)이 戒子弟曰(계자제왈) 人雖至愚(인수지우)나 責人則明(책인지명)하고 雖有聰明(수유총명)이나 恕己則昏(서기지혼)이니 爾曹(이조)는 但當以責人之
한정주 기자   2018-07-10
[인문] “부귀(富貴)를 지혜의 힘으로 얻을 수 있다면…”
[명심보감 인문학] 제7강 存心篇(존심편)…마음을 보존하라②[한정주=역사평론가] 擊壤詩云(격양시운) 富貴如將智力求(부귀여장지력구)면 仲尼年少合封侯(중니연소합봉후)라 世人不解靑天意(세인불해청천의)하고 空使身心半夜愁(공사신심반야수)니라.(『격
한정주 기자   2018-07-10
[인문] “비밀스러운 방에 있어도 네거리에 있듯이…”
[명심보감 인문학] 제7강 存心篇(존심편)…마음을 보존하라①[한정주=역사평론가] 景行錄云(경행록운) 坐密室(좌밀실)을 如通衢(여통구)하고 馭寸心(어촌심)을 如六馬(여육마)하면 可免過(가면과)니라.(『경행록』에서 말하였다. “비밀스러운 방에
한정주 기자   2018-07-09
[인문] “그 지위에 있지 않으면 그 일을 도모하지 않는다”
[명심보감 인문학] 제6강 안분(安分)…분수에 편안하라⑦[한정주=역사평론가] 子曰(자왈) 不在其位(부재기위)면 不謀其政(불모기정)하라.(공자가 말하였다. “자신이 그 지위에 있지 않다면 거기에 따르는 정사에 대해 도모하지 않는다.”)여기
한정주 기자   2018-07-06
[인문] “분수에 편안하면 욕된 일 없고 기미를 알면 저절로 한가롭다”
[명심보감 인문학] 제6강 안분(安分)…분수에 편안하라⑥[한정주=역사평론가] 安分吟曰(안분음왈) 安分身無辱(안분신무욕)이요 知幾心自閑(지기심자한)이니 雖居人世上(수거인세상)이나 却是出人間(각시출인간)이니라.(에서 말하였다. “분수에 편안하
한정주 기자   2018-07-06
[인문] “가득차면 덜어내고 겸손하면 이익을 얻는다”
[명심보감 인문학] 제6강 안분(安分)…분수에 편안하라⑤[한정주=역사평론가] 書曰(서왈) 滿招損(만초손)하고 謙受益(겸수익)이니라.(『서경』에서 말하였다. “자만하면 손해를 불러오고, 겸손하면 이익을 받게 된다.”)역사라기보다는 신화에 가
한정주 기자   2018-07-05
[인문] “만족을 알면 욕된 일 없고, 그칠 줄 알면 부끄러운 일 없다”
[명심보감 인문학] 제6강 안분(安分)…분수에 편안하라④[한정주=역사평론가] 知足常足(지족상족)이면 終身不辱(종신불욕)하고 知止常止(지지상지)면 終身無恥(종신무치)니라.(만족할 줄 알아서 항상 만족하며 지내면 몸을 마칠 때까지 욕된 일을
한정주 기자   2018-07-04
[인문] “망상(妄想)은 정신을 해치고 망동(妄動)은 재앙을 부른다”
[명심보감 인문학] 제6강 안분(安分)…분수에 편안하라③[한정주=역사평론가] 濫想(남상)은 徒傷神(도상신)이요 망동(妄動)은 反致禍(반치화)니라.(분수에 넘치는 망령된 생각은 한낱 정신만 상하게 하고, 망령된 행동은 도리어 재앙만 불러온다
한정주 기자   2018-07-03
[인문] “가난하고 미천해도 즐겁지만 부유하고 고귀해도 근심뿐”
[명심보감 인문학] 제6강 안분(安分)…분수에 편안하라②[한정주=역사평론가] 知足者(지족자)는 貧賤亦樂(빈천역락)이요 不知足者(부지족자)는 富貴亦憂(부귀역우)니라.(만족할 줄 아는 사람은 가난하고 미천해도 또한 즐겁고, 만족할 줄 모르는
한정주 기자   2018-07-02
[인문] “만족하면 즐겁지만 탐욕스러우면 근심뿐”
[명심보감 인문학] 제6강 안분(安分) - 분수에 편안하라①[한정주=역사평론가] 景行錄云(경행록운) 知足可樂(지족가락)이요 務貪則憂(무탐즉우)니라.(『경행록』에서 말하였다. “만족을 알면 즐겁고, 탐욕에 힘쓰면 근심뿐이다.”)중국의 역대 가훈 중 가장
한정주 기자   2018-06-29
[인문] “유익하지 않는 말이나 자신과 관계없는 일은 함부로 하지 말라”
[명심보감 인문학] 제5강 정기편(正己篇)…몸을 바르게 하라㉕[한정주=역사평론가] 紫虛元君(자허원군) 誠諭心文曰(성유심문왈) 福生於淸儉(복생어청검)하고 德生於卑退(덕생어비퇴)하고 道生於安靜(도생어안정)하고 命生於和暢(명생어화창
한정주 기자   2018-06-27
[인문] “썩은 나무에는 조각할 수 없다”
[명심보감 인문학] 제5강 정기편(正己篇)…몸을 바르게 하라㉔[한정주=역사평론가] 宰予晝寢(재여주침)이어늘 子曰(자왈) 朽木(후목)은 不可雕也(불가조야)요 糞土之墻(분토지장)은 不可圬也(불가오야)니라.(재여가 낮잠
한정주 기자   2018-06-26
[인문] “입에서 나오는 말은 신중하고 조심해야 한다”
[명심보감 인문학] 제5강 정기편(正己篇)…몸을 바르게 하라㉓[한정주=역사평론가] 蔡伯喈曰(채백개왈) 喜怒在心(희노재심)하고 言出於口(언출어구)하나니 不可不愼(불가불신)이니라.(채백개가 말하였다. “기쁨과 분노는
한정주 기자   2018-06-26
 1 | 2 | 3 | 4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삼일대로 461(경운동, 운현궁SK허브오피스텔 101동 322호)  |  대표전화 02-720-1745  |  팩스 02-720-1746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한정곤  |  발행처:헤드라인미디어
등록번호:종로라00428(등록일자 1998년 2월25일)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서울아03173(등록일자 2014년 5월29일)  |  발행일자:2013년 11월26일
Copyright © 2013 헤드라인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