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업·경영
LG전자, 퓨리케어 공기청정기 알레르기비염에 효과 탁월
조선희 기자  |  sunhee@iheadline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4.16  12:31:4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 LG전자 퓨리케어 360도 공기청정기. <LG전자 제공>

LG전자 퓨리케어 360도 공기청정기가 알레르기비염에 효과가 있다는 시험결과가 나왔다.

LG전자는 최근 세브란스병원 연구진과 함께 진행한 임상시험인 ‘성인 알레르기비염 환자에서 공기청정기의 임상적 효능 검증’을 완료했다고 16일 밝혔다.

총 43명의 알레르기비염 환자들을 대상으로 6주 동안 진행된 임상시험 결과 퓨리케어 360도 공기청정기를 사용한 환자들은 그렇지 않은 대조 환자들보다 약을 복용하는 용량이 26% 줄어들었다.

퓨리케어 360도 공기청정기를 사용하면 실내의 PM10(미세먼지), PM2.5(초미세먼지)가 24시간 평균 기준 50% 이상 감소했다.

세계보건기구(WHO)에서 권고하는 수준인 24시간 평균 기준 PM10 미세먼지는 1세제곱미터(m3)당 50마이크로그램(μg) 이하, PM2.5 미세먼지는 25마이크로그램 이하의 깨끗한 실내 공기를 유지했다.

또 요리, 청소 등 다양한 실내 활동에 의해 실내공기가 나빠지더라도 퓨리케어 360도 공기청정기를 사용할 경우 공기 오염이 빠르게 없어지는 것을 확인했다.

퓨리케어 360도 공기청정기는 PM1.0 센서를 탑재해 지름이 1마이크로미터(㎛) 이하인 극초미세먼지까지 감지하고 공기 상태에 따라 바람의 세기를 자동으로 조절한다.

6단계 토탈케어를 적용해 큰먼지, 황사·초미세먼지, 알레르기 유발물질, 암모니아·아세트알데히드·아세트산 등 생활냄새, 톨루엔·포름알데히드 등 새집증후군 유발물질, 이산화황·이산화질소 등 스모그 원인물질까지 모두 제거해준다.

깨끗한 공기를 멀리까지 보내주는 클린부스터, 사각지대를 줄여주는 360도 원통형 디자인, 높이 1미터 이하 공간에 집중적으로 깨끗한 공기를 내보내는 아기케어 등도 사용자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임상시험을 총괄한 박중원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교수는 “사람들이 대부분의 시간을 실내에서 보내는 점을 감안하면 퓨리케어 공기청정기가 사용자의 건강을 지키는데 크게 기여할 수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조선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삼일대로4길 9 라이온스빌딩 10층 1003호  |  대표전화 02-720-1745  |  팩스 02-720-1746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한정곤  |  발행처:헤드라인미디어
등록번호:종로라00428(등록일자 1998년 2월25일)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서울아03173(등록일자 2014년 5월29일)  |  발행일자:2013년 11월26일
Copyright © 2013 헤드라인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