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업·경영
현대차, 신형 쏘나타에 보스 사운드 시스템 탑재…사전계약 개시
심양우 기자  |  syw@iheadline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3.11  09:12:0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 신형 쏘나타 보스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AVN화면. <현대차 제공>

현대자동차 신형 쏘나타에 보스(BOSE)의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이 탑재된다.

현대차는 보스와 협력해 개발한 고성능 사운드 시스템을 신형 쏘나타에 적용할 계획이라고 11일 밝혔다.

현대차와 보스의 사운드 전문 엔지니어들은 차량 내 음악을 예술가가 애초 의도한 방식 그대로 구현하는 것을 목표로 소리를 넘어 감동을 전달하는 고성능 사운드 시스템을 완성했다.

신형 쏘나타에는 기존 LF쏘나타에 적용된 8개(기존 프리미엄 사운드 기준) 스피커보다 4개 더 많은 12개의 스피커가 적용됐다.

현대차가 중형차급에 12개의 프리미엄급 스피커를 적용하는 것은 신형 쏘나타가 처음이다.

스피커는 전면의 중앙에 1개, 양쪽 측면 2개를 비롯해 측면 프론트 도어 각각에 2개, 리어 도어에 각 1개씩 총 6개, 후면 중앙 1개, 양쪽 측면 2개 등으로 구성된다.

지속적인 테스트와 실내공간에 대한 재해석 과정 등을 거쳐 스피커 배치를 최적화했으며 높은 볼륨의 고출력 사운드도 탑승자의 귀에 거슬리지 않는 편안한 음질로 재생해준다.

스피커는 각각의 음역대로 세분화됐으며 이들의 조합을 통해 원음 그대로의 풍성한 사운드를 구현한다.

보스만의 특허기술인 ‘센터포인트’가 적용돼 2개 채널의 스테레오 음원을 차량 환경에 적합한 다채널의 풍부한 서라운드 입체 음향으로 변환한다.

하나의 좌석에만 집중적으로 구현이 가능한 기존의 서라운드 기능과 달리 모든 차량 탑승자들이 소리의 중심에서 음악을 듣는 듯한 경험을 제공한다.

FM라디오, MP3 등 어떠한 음원도 입체적인 사운드로 변환해 출력해 줄 뿐만 아니라 오디오 설정을 통해 ‘센터포인트’ 기능을 끄거나 켤 수 있도록 하는 등 편의성을 높였다.

보스의 ‘속도 연동 음향 보정’ 기술도 새롭게 탑재된다. 차량 속도와 음원 크기 등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음량과 음색을 자동으로 최적화시켜 주는 기술로 운전자는 고속주행 시 주행소음 때문에 볼륨을 조정할 필요 없이 안정적인 사운드를 즐길 수 있다.

신형 쏘나타 가격은 스마트 2346만~2396만원, 프리미엄 2592만~2642만원, 프리미엄 패밀리 2798만~2848만원, 프리미엄 밀레니얼 2994만~3044만원, 인스퍼레이션 3289만~3339만원 범위 내에서 책정될 예정이다.

추교웅 현대차 인포테인먼트개발센터 상무는 “신형 쏘나타에 보스의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이 탑재돼 감성을 만족시키는 음향 시스템의 진보적 경험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현대차는 고객 경험을 풍부하게 만들어 줄 다양한 협업을 지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현대차는 이날 전국 영업점을 통해 신형 쏘나타의 사전 계약을 시작하고 사전계약·온라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신형 쏘나타 사전계약자 중 250명을 추첨해 현대 디지털 키가 포함된 선택사양 무상장착(30명), 보스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무상장착·보스 QuietComfort 35 wireless headphones II(50명), 현대 스마트센스 무상장착(70명), 빌트인 캠 무상장착(100명) 등을 제공한다.

오는 20일까지 현대차 온라인 이벤트 페이지에서 신형 쏘나타의 구매 상담을 신청하고 평가를 남긴 고객 중 추첨을 통해 LG 트롬 스타일러(3명), 갤럭시탭 S4(5명), 보스 SoundSport Free wireless headphones(10명), 스타벅스 카페라테 기프트콘(매일 100명)을 증정한다.

[관련기사]

심양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삼일대로4길 9 라이온스빌딩 10층 1003호  |  대표전화 02-720-1745  |  팩스 02-720-1746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한정곤  |  발행처:헤드라인미디어
등록번호:서울중, 라00692(등록일자 1998년 2월25일)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서울아03173(등록일자 2014년 5월29일)  |  발행일자:2013년 11월26일
Copyright © 2013 헤드라인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