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본점 로비에 신진작가 지원 네 번째 전시 ‘피클 챔버’ 개최
상태바
IBK기업은행, 본점 로비에 신진작가 지원 네 번째 전시 ‘피클 챔버’ 개최
  • 조선희 기자
  • 승인 2023.12.04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클 챔버 작품 전시 전경. [IBK기업은행 제공]
피클 챔버 작품 전시 전경. [IBK기업은행 제공]

IBK기업은행은 서울 을지로 기업은행 본점 로비에서 신진작가 지원 프로젝트 ‘IBK&GMoMA 영 아티스트 2023’의 네 번째 전시를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IBK&GMoMA 영 아티스트 2023’은 기업은행과 경기도미술관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유망한 신진작가를 발굴해 신작 제작비 지원, 개인전 개최, 작품 홍보 등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기업은행은 오가영, 전현선, 이창운 작가에 이은 네 번째 전시로 미디어 설치작가 얄루의 개인전 ‘피클 챔버’를 오는 29일까지 본점 로비에서 선보인다.

얄루 작가는 프로젝션 맵핑, VR, 미디어 월, 디지털 몽타주 등을 활용해 자신만의 세계관과 시각언어로 디지털 영상 이미지의 새로운 가능성을 탐구하며 독창적 스토리텔링으로 확장하는 실험을 해왔다.

얄루 작가는 신화적 상상력과 과학적 단서를 기반으로 제작된 기존 작업 ‘수중 3부작’인 <호모 폴리넬라 더 랩>, <생일정원>, <피클 시티>를 토대로 세 작품의 세계관이 중첩되고 교차되는 몰입형 미디어 설치 작업 <피클 챔버>를 이번 전시에서 새롭게 선보인다.

<피클 챔버>는 인간중심적 관점에서 벗어나 인간과 비인간이 공존하며 생성과 소멸을 반복하는 드라마틱한 파동을 감각적인 미디어 설치에 담아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도심 속 공간에 구현한 대규모 미디어 설치 작품을 통해 도시의 과거·현재를 되돌아보고 다양한 존재가 함께 어우러져 살아갈 미래를 상상해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기업은행은 신진작가 전시회에 초대된 4인의 작품 중 최우수 작가 1인을 선정해 2024년 경기도 미술관에서 수상작가 전시를 개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