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가천대 길병원과 ‘방한 외국인 의료 관광객 유치 협력
상태바
아시아나항공, 가천대 길병원과 ‘방한 외국인 의료 관광객 유치 협력
  • 조선희 기자
  • 승인 2024.06.19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나항공 원유석 사장(왼쪽)과 가천대 길병원 김우경 병원장(오른쪽)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나항공 제공]
아시아나항공 원유석 사장(왼쪽)과 가천대 길병원 김우경 병원장(오른쪽)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나항공 제공]

아시아나항공이 가천대 길병원과 외국인 의료 관광객 수요 활성화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

19일 인천 가천대 길병원 국제진료센터에서 진행된 이날 협약식에는 아시아나항공 원유석 사장, 가천대 길병원 김우경 병원장이 참석해 양사 간 의료 마케팅 협력을 맺었다.

협약에 따라 아시아나항공은 길병원 진료를 위해 한국을 방문하는 중앙아시아 노선(울란바타르·타슈켄트·알마티) 방한 외국인 탑승객들에게 최대 15% 항공권 할인 혜택과 무료수하물 1개 추가 혜택을 제공한다.

길병원은 해당 탑승객들에게 VIP 건강검진 프로그램을 아시아나항공 특별가를 적용한 20% 할인된 가격으로 제공하며 공항∙숙소에서 병원으로 이동시 무상 픽업 서비스, 병원 인근 숙박 시설 예약 서비스 혜택도 지원한다.

아시아나항공 원유석 사장은 “외국인 환자 유치 활성화를 위한 양사의 협력 재개를 의미있게 생각한다”며 “국적 항공사로서 K-메디컬 접근성을 높일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며 이를 통해 대한민국이 아시아 의료 관광 중심 국가로 도약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양사는 지난 2014년 첫 MOU를 맺었지만 코로나19 팬데믹으로 협력이 중단된 바 있으며 방한 외국인 의료 관광객 증가 추세에 발맞춰 다시 한번 협력을 진행하게 되어 의미가 크다. 양사는 추후 임직원 제휴도 추가해 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