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68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인문] “죄는 박복(薄福)한 사람만 얽어맨다”
[명심보감 인문학] 제12강 성심편(省心篇) 하(下)…마음을 살펴라⑩[한정주=역사평론가] 贓濫滿天下(장람만천하)하되 罪拘薄福人(죄구박복인)이로다.(뇌물과 부정이 천하에 가득하지만 죄는 박복(薄福)한 사람만 구속하는구나.)법가 사상가 한비자
한정주 기자   2019-03-19
[인문] “눈은 믿을 수 있다고 하지만 오히려 눈은 믿을 수가 없구나”
[명심보감 인문학] 제12강 성심편(省心篇) 하(下)…마음을 살펴라⑨[한정주=역사평론가] 經目之事(경목지사)도 恐未皆眞(공미개진)인데 背後之言(배후지언)을 豈足深信(기족심신)이리오.(눈으로 직접 보고 경험한 일도 오히려 모두 진실이 아닐까
한정주 기자   2019-03-15
[인문] “위급한 상황에 빠지면 도와주고 위태로운 처지면 구제해주라”
[명심보감 인문학] 제12강 성심편(省心篇) 하(下)…마음을 살펴라⑧[한정주=역사평론가] 悶人之凶(민인지흉)하고 樂人之善(낙인지선)하며 濟人之急(제인지급)하고 求人之危(구인지위)하라.(다른 사람의 흉한 일에 번민하고, 다른 사람의 좋은 일
한정주 기자   2019-03-12
[인문] “대장부는 명분과 절의를 무겁게 여기고 삶과 죽음은 가볍게 여긴다”
[명심보감 인문학] 제12강 성심편(省心篇) 하(下)…마음을 살펴라⑦[한정주=역사평론가] 景行錄云(경행록운) 大丈夫(대장부)는 見善明(견선명)이라 故(고)로 重名節於泰山(중명절어태산)하고 用心精(용심정)이라 故(고)로 輕死生於鴻毛(경사생어
한정주 기자   2019-03-08
[인문] “전통 활쏘기 배워볼까”…황학정 국궁교실 수강생 모집
‘120년 전통의 국궁종가’ 황학정이 전통 활쏘기에 관심 있는 국궁교실 수강생을 모집한다.황학정은 오는 3월11일부터 20일까지 2019년 국궁교실 기초반 80명을 선착순 모집한다고 27일 밝혔다.기초반 교육은 서울 종로구 사직동 황학정 국궁교실에서
이성태 기자   2019-02-27
[인문] 귀한 봄비도 싫어하는 사람 있고, 아름다운 가을달도 미워하는 사람 있다
[명심보감 인문학] 제12강 성심편(省心篇) 하(下)…마음을 살펴라⑥[한정주=역사평론가] 許敬宗曰(허경종왈) 春雨如膏(춘우여고)나 行人(행인)은 惡其泥濘(오기니녕)하고 秋月揚輝(추월양휘)나 盜者(도자)는 憎其照鑑(증기조감)이니
한정주 기자   2019-02-27
[인문] “물이 너무 맑으면 고기가 없고 사람이 지나치게 살피면 친구가 없다”
[명심보감 인문학] 제12강 성심편(省心篇) 하(下)…마음을 살펴라⑤[한정주=역사평론가] 家語云(가어운) 水至淸則無魚(수지청즉무어)요 人至察則無徒(인지찰즉무도)니라.(『공자가어』에서 말하였다. “물이 너무 맑으면 고기가 없고, 사람이 지나
한정주 기자   2019-02-22
[인문] “임금을 알고 싶으면 먼저 신하를 보고 사람을 알고 싶으면 먼저 친구를 보라”
[명심보감 인문학] 제12강 성심편(省心篇) 하(下)…마음을 살펴라④[한정주=역사평론가] 王良曰(왕량왈) 欲知其君(욕지기군)이어든 先視其臣(선시기신)하고 欲識其人(욕식기인)이어든 先視其友(선시기우)하고 欲知其父(욕지기부)이어든 先視其子(선
한정주 기자   2019-02-20
[인문] “베 짜는 여인의 수고 생각하고 농사짓는 농부의 노고 생각하라”
[명심보감 인문학] 제12강 성심편(省心篇) 하(下)…마음을 살펴라③[한정주=역사평론가] 高宗皇帝(고종황제) 御製曰(어제왈) 一星之火(일성지화)도 能燒萬頃之薪(능소만경지신)하고 半句非言(반구비언)도 誤損平生之德(오손평생지덕)이라 身被一縷(
한정주 기자   2019-02-15
[인문] “모든 사람을 사랑할 때는 겸손함과 온화함이 으뜸이다”
[명심보감 인문학] 제12강 성심편(省心篇) 하(下)…마음을 살펴라②[한정주=역사평론가] 神宗皇帝(신종황제) 御製曰(어제왈) 遠非道之財(원비도지재)하고 戒過度之酒(계과도지주)하며 居必擇隣(거필택린)하고 交必擇友(교필택우)하라 嫉妬勿起於心(
한정주 기자   2019-02-13
[인문] “착한 사람 천거하고 현명한 사람 추천하면 일신(一身)이 편안하다”
[명심보감 인문학] 제12강 성심편(省心篇) 하(下)…마음을 살펴라①[한정주=역사평론가] 眞宗皇帝(진종황제) 御製曰(어제왈) 知危識險(지위식험)이면 終無羅網之門(종무라망지문)이요 擧善薦賢(거선천현)이면 自有安身之路(자유신안지로)라 施仁布德
한정주 기자   2019-02-08
[인문] “마음이 맑고 한가로우면 그때가 바로 신선이다”
[명심보감 인문학] 제11강 성심편(省心篇) 상(上)…마음을 살펴라㊿[한정주=역사평론가] 無藥可醫卿相壽(무약가의경상수)요 有錢難買子孫賢(유전난매자손현)이니라. 一日淸閑(일일청한)이면 一日仙(일일선)이니라.(약으로는 공경(公卿)
한정주 기자   2019-02-01
[인문] “사람의 마음 독하기가 마치 독사와 같구나”
[명심보감 인문학] 제11강 성심편(省心篇) 상(上)…마음을 살펴라㊾[한정주=역사평론가] 堪歎人心毒似蛇(감탄인심독사사)니 誰知天眼轉如車(수지천안전여거)요 去年妄取東隣物(거년망취동린물)하더니 今日還歸北舍家(금일환귀북사가)라 無義
한정주 기자   2019-01-31
[인문] “하늘의 뜻은 후(厚)하지도 않고 박(薄)하지도 않다”
[명심보감 인문학] 제11강 성심편(省心篇) 상(上)…마음을 살펴라㊽[한정주=역사평론가] 花落花開開又落(화락화개개우락)하고 錦衣布衣更換着(금의포의갱환착)이라 豪家未必常富貴(호가미필상부귀)요 貧家未必長寂寞(빈가미필장적막)이라 扶
한정주 기자   2019-01-30
[인문] 한양 사람들의 여가생활은?…서울역사편찬원, 시민무료강좌 수강생 모집
서울역사편찬원이 오는 3월8일부터 ‘한양 사람들의 여가생활’이라는 주제로 오는 5월까지 12주간 조선시대 서울사람들의 여가와 관련된 이야기들을 각 주제별로 나누어 강좌를 진행한다.강의는 3월8일 정영문 숭실대 교수의 ‘한양가가 알려주는 서울의 놀이문화
김윤태 기자   2019-01-29
[인문] 기록도 기억도 없는 도성 활터의 흔적들…웃대 오터·아랫대 네터(下)
[활터 가는 길]⑧ 좌청룡 우백호 도열…암벽글씨로만 일부 남아한양 도성의 좌청룡 낙산을 내려와 주산인 북악산을 넘자 우백호 인왕산에 다다른다. 윤기(尹愭)의 시에서 ‘성곽의 흰 문’으로 표현된 창의문(彰義問)에서 서쪽 방향으로
한정곤 기자   2019-01-24
[인문] “세상만사에는 모두 과보(果報)가 있다”
[명심보감 인문학] 제11강 성심편(省心篇) 상(上)…마음을 살펴라㊼[한정주=역사평론가] 梓潼帝君(재동제군) 垂訓曰(수훈왈) 妙藥(묘약)이 難醫冤債病(난의원채병)이요 橫財(횡재)도 不富命窮人(불부명궁인)이라 生事事
한정주 기자   2019-01-23
[인문] “조선을 뒤흔든 기축옥사의 재구성”…『조선의 천재들이 벌인 참혹한 전쟁』
오늘날 천재들이나 선택받은 자들의 삶은 탄탄대로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하지만 봉건시대에 태어난 천재들의 삶은 대개 평탄하지 않고, 대부분 불행하게 살다가 죽었다.16세기 조선은 우리나라 반만 년 역사상 가장 불확실한 시대였으며 나라의 운명이 바람
심양우 기자   2019-01-22
[인문] “멀리 달아날수록 되살아나는 재창조의 문학”…『사라진 책들』
한때 존재했으나 이제 더 이상 찾을 수 없게 된 책들이 있다. 대다수 다른 작품들처럼 읽은 사람들의 기억에서 희미해지고 문학사에서 제외되다가 저자의 존재와 더불어 사라지는 망각된 책들이 아니다.미망인에 의해 파괴된 로마노 빌렌치의 미완성 소설, 리옹
심양우 기자   2019-01-22
[인문] 사라진 한양 도성 활터의 흔적들…웃대 오터·아랫대 네터(上)
[활터 가는 길]⑧ 왕 호위 좌청룡 우백호…암벽글씨로만 일부 남아스스로 ‘무명자(無名子)’라고 불렀던 조선 후기의 문신 윤기(尹愭)의 시문집인 『무명자집(無名子集)』에는 그의 나이 51세 때인 1791년(정조15년) 동대문에
한정곤 기자   2019-01-18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삼일대로4길 9 라이온스빌딩 10층 1003호  |  대표전화 02-720-1745  |  팩스 02-720-1746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한정곤  |  발행처:헤드라인미디어
등록번호:서울중, 라00692(등록일자 1998년 2월25일)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서울아03173(등록일자 2014년 5월29일)  |  발행일자:2013년 11월26일
Copyright © 2013 헤드라인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