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95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부동산] 7월 보금자리론 금리 동결…아낌e-보금자리론 최저 연 2.80%
주택금융공사는 장기 고정금리·분할상환 주택담보대출인 보금자리론 7월 금리를 동결한다고 23일 밝혔다.이에 따라 아낌e-보금자리론 금리는 연 2.80%(10년)∼3.05%(30년)로 적용되고 공사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는 u-보금자리론과 은행에서 신
김윤태 기자   2017-06-23
[부동산] 문재인 정부 첫 부동산대책 ‘약발?’…서울 아파트 상승폭 ‘뚝’
문재인 정부의 첫 부동산대책 발표 직후인 이번 주 서울 아파트값 상승폭은 지난주의 절반수준을 나타냈다.23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6월 3주차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은 0.17% 상승했다. 이는 지난주 0.32%보다 0.15%p 줄어든 수치로 2주 연속
김윤태 기자   2017-06-23
[부동산] 하반기 전국 아파트 20만 가구 분양…서울 103%·부산 277% 급증
올 하반기 전국 아파트 분양물량은 20만가구에 달할 전망이다. 2000년 이후 두 번째로 많은 물량이다.22일 닥터아파트에 따르면 올해 7~12월 전국에서 분양예정인 아파트는 총 304개 단지 20만162가구(주상복합 포함·임대아파트 제외)로 조사됐다
김윤태 기자   2017-06-22
[부동산] 7월 전국서 아파트 4만8000여 가구 분양…10대 건설사, 서울 물량 1만여 가구
다음달 서울에서는 10대 건설사의 브랜드 아파트 분양이 쏟아질 예정이지만 청약시장의 열기는 위축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분양권의 환금성 약화 등의 이유로 투자수요가 감소할 가능성이 있기 때문이다.22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오는 7월 전국 아파트 분
김윤태 기자   2017-06-22
[부동산] 7~9월 전국 아파트 10만7217세대 입주…전년比 37.8%↑
오는 7월부터 9월까지 3개월간 전국 입주예정 아파트는 10만7217세대(조합 물량 포함)로 집계됐다고 국토교통부가 21일 밝혔다.이는 작년 같은 기간 7만8000세대보다 37.8% 증가한 것이다.지역별로는 서울 6883세대를 포함해 수도권이 5만20
김윤태 기자   2017-06-21
[부동산] 한풀 꺾인 서울 아파트값 상승세…새 정부 첫 부동산대책 앞두고 ‘움찔’
급등하던 서울 아파트값 상승세가 한풀 꺾였다.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첫 부동산대책 발표를 앞두고 투기과열지구 지정, 청약조정대상지역 확대, LTV·DTI 강화,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조기 도입 등 여러 가능성들이 제기되면서 시장이 얼어붙기 시작
김윤태 기자   2017-06-16
[부동산] 주택금융공사, 보금자리론·적격대출 원금상환 최장 3년까지 유예
보금자리론과 적격대출 이용고객들은 앞으로 원금상환을 최장 3년까지 유예할 수 있다.주택금융공사는 경제적인 어려움에 처한 보금자리론·적격대출 이용고객에게 1년까지 원금상환을 유예해 주던 것을 지속적으로 유동성이 부족할 경우 최장 3년까지 늦출 수 있도록
김윤태 기자   2017-06-16
[부동산] 5월 전국 주택매매거래량 8만5046건…전월세 거래량 0.7% 증가
지난달 전국 주택매매거래량은 8만5046건으로 전달보다 12.8% 증가했다고 국토교통부가 15일 밝혔다.작년 같은 달 8만9267건과 5년 평균 8만7106건보다는 소폭 낮은 수준이다. 지역별로는 수도권과 지방의
김윤태 기자   2017-06-15
[부동산] 하반기 수도권서 25개 단지 1만5327가구 분양…“과천·광명·성남 완판 여부 주목”
서울을 제외한 수도권에서도 올 하반기에 정비사업 분양물량이 쏟아진다.14일 닥터아파트에 따르면 올해 7~12월 인천·경기 등 수도권 정비사업지에서 분양예정인 아파트는 25개 단지 1만5372가구(조합원 및 임대주택 제외·일반분양물량 기준)로 조사됐다.
김윤태 기자   2017-06-14
[부동산] 문재인 정부 한 달 만에 서울 아파트값 1.49%↑…재건축은 2.69% 상승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위축될 것이라던 예상과 달리 부동산 시장이 들썩이고 있다.서울 아파트값은 가파른 상승세에도 거래가 크게 늘었고 법원경매 낙찰가율은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아파트 견본주택에도 수만명의 인파가 몰리고 있다.일부 지역 부동산 경기가
김윤태 기자   2017-06-13
[부동산] “재건축 주춤·일반아파트 확대”…서울 아파트값 상승세 4주째 고공행진
가격 급등에 따른 부담과 대출규제 강화 등 부동산 대책이 예고되면서 서울 재건축 아파트의 상승세가 추춤하는 모양새다.그러나 새 정부 출범 이후 서울 아파트값은 4주 연속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일반 아파트도 중소형 저가 매물에 매수세가 이어지면서
김윤태 기자   2017-06-09
[부동산] 경기회복 기대감 고조에 서울 아파트값 고공행진…재건축 아파트 상승세 견인
새 정부 출범으로 경기 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면서 둔촌주공·개포주공 등 서울의 대표적인 재건축 아파트 단지들이 가파른 상승세를 이끌고 있다.일반 아파트도 실수요가 늘어나며 아파트 매매가격이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다.매수자들의 문의는 부쩍 늘었지만
김윤태 기자   2017-06-02
[부동산] 6월 전국 아파트 52개 단지서 3만8217가구 분양…17년 만에 최대 물량
오는 6월 전국 아파트 분양물량이 역대 최대가 될 전망이다.지금까지 최대 물량이었던 작년 3만4194가구보다 11.7%나 늘어난 규모다.31일 닥터아파트에 따르면 오는 6월 전국 아파트 분양물량은 52개 단지 3만8217가구로 조사됐다. 총 가구 중
김윤태 기자   2017-05-31
[부동산] 판교역 인근 현대백화점 땅값 ㎡당 1820만원…4년 연속 성남 ‘최고가’
성남지역에서 가장 비싼 땅은 ㎡당 1820만원인 분당구 백현동 541번지 판교역 인근 현대백화점 토지로 나타났다.반면 가장 싼 땅은 개발제한구역인 수정구 심곡동 396-144번지 도로로 ㎡당 1980원이다.성남시는 올해 1월1일 기준 8만4955필지의
김윤태 기자   2017-05-31
[부동산] 개별공시지가 상승률 2년 연속 5%대…제주 19% 올라 ‘최고’
전국 땅값이 작년에 이어 2년 연속 5%대 상승률을 이어갔다.국토교통부는 올해 1월1일 기준 개별공시지가를 산정해 31일 공시한다고 30일 발표했다.올해는 작년보다 0.26%포인트 오른 5.34%를 기록해 2010년부터 7년째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다.
김윤태 기자   2017-05-30
[부동산] 현대건설, 내달 힐스테이트 송도 더테라스 분양…전용 84㎡ 2784가구
현대건설은 오는 6월 인천 연수구 송도국제도시 랜드마크시티(송도 6·8공구) R1블록에 ‘힐스테이트 송도 더테라스’를 분양한다.지하 4층~지상 49층 9개동 전용면적 84㎡(8개 타입) 총 2784가구 규모로 이뤄졌다.단지 내 지상 1~2층 연면적 약
심양우 기자   2017-05-29
[부동산] 4월말 전국 미분양주택 6만313호…전월比 2.2%↓
지난 4월말 기준 전국의 미분양 주택은 총 6만313호로 전달 6만1679호보다 2.2%(1366호)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국토교통부가 29일 밝혔다.올들어 미분양 주택수는 1월 5만9313호에서 2월 6만1063호, 3월 6만1679호로 증가했지
김윤태 기자   2017-05-29
[부동산] 국토부, 마이홈 포털·앱서 공공분양주택 정보 제공
앞으로 공공임대주택·민간주택뿐만 아니라 공공분양주택의 다양한 정보를 마이홈(www.myhome.go.kr)에서 쉽고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다.국토교통부와 한국토지주택공사는 마이홈 포털과 모바일앱 서비스를 오는 30일부터 새 단장을 한다고 29일 밝혔다
김윤태 기자   2017-05-29
[부동산] 보금자리론 6월 금리 동결…연 2.80~3.15%
주택금융공사는 장기 고정금리·분할상환 주택담보대출인 보금자리론 6월 금리를 동결한다고 26일 밝혔다.이에 따라 아낌e-보금자리론 금리는 연 2.80%(10년)∼3.05%(30년)로 유지되고 공사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는 ‘u-보금자리론’과 은행에서
김윤태 기자   2017-05-26
[부동산] “가격 오르는데 사라지는 매물”…서울 아파트값 0.30%↑
재건축초과이익환수제 부활을 앞두고 사업추진이 빠른 재건축단지가 연일 높은 상승률을 기록 중인 가운데 서울 일반아파트도 개발호재나 새 정부 출범 이후 경기부양 기대감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하면서 지난주보다 상승폭이 확대됐다.기대감이 높아지면서 매도자들은
김윤태 기자   2017-05-26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삼일대로 461(경운동, 운현궁SK허브오피스텔 101동 322호)  |  대표전화 02-720-1745  |  팩스 02-720-1746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한정곤  |  발행처:헤드라인미디어
등록번호:종로라00428(등록일자 1998년 2월25일)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서울아03173(등록일자 2014년 5월29일)  |  발행일자:2013년 11월26일
Copyright © 2013 헤드라인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