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88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부동산] 1월 전국 미분양 아파트 5만9313호…전달보다 5.1% 증가
지난달 전국의 미분양 주택은 총 5만9313호로 전달 5만6413호보다 2900호(5.1%) 증가했다고 국토교통부가 27일 밝혔다.이 가운데 준공 후 미분양은 9330호로 전달 1만11호보다 681호(6.8%) 줄었다.지역별로는 수도권의 미분양이 1만
김윤태 기자   2017-02-27
[부동산] 보금자리론, 동결 한 달 만에 다시 인상…내달 6일부터 0.1%P↑
보금자리론 금리가 동결 한 달 만에 또 인상된다.주택금융공사는 장기·고정금리·분할상환 주택담보대출인 ‘보금자리론’ 금리를 다음달 6일부터 0.1%포인트 인상한다고 24일 밝혔다.이에 따라 보금자리론 금리는 최저 연 2.80%(10년)∼3.15%
김윤태 기자   2017-02-24
[부동산] 수도권 아파트 매매시장에 봄바람?…“규제 빗겨간 강남 재건축 단지 견인”
11.3대책 이후 단기 조정됐던 강남권 재건축 아파트 시장이 그러나 1월 중순을 기점으로 달라지고 있다.재건축초과이익환수제를 피하거나 50층 층수 제한에서 일부 빗겨간 강남권 재건축 아파트 중심으로 빠른 회복을 보이고 있는 것이다이에 따라 2월 수도권
김윤태 기자   2017-02-24
[부동산] 전국 표준지공시지가 4.94% 올라…제주 최고·인천 최저 상승률
올해 전국 표준지공시지가 상승률이 전년 대비 평균 4.94%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국토교통부는 올해 1월1일 기준 전국 표준지 50만 필지의 적정가격을 23일자 관보에 게재한다고 22일 밝혔다.올해 상승률은 정부·공공기관의 지방이전에 따른 기반시설 확
김윤태 기자   2017-02-22
[부동산] 봄 성수기 맞아 분양시장 기지개…3월 전국서 4만7000여 가구 분양
금융권의 중도금 대출규제 강화와 11.3부동산 대책 발표 이후 높아진 청약문턱에 올해 1~2월 분양이 일정대로 진행되지 못한 가운데 봄철 성수기를 맞은 3월엔 분양이 재개되며 공급량이 크게 늘어날 전망이다.22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오는 3월 전국
김윤태 기자   2017-02-22
[부동산] 올봄 분양시장에 9만4000가구 아파트 ‘봇물’…서울 251% 급증
올봄 분양시장 성수기에만 전국에서 9만4000가구의 아파트가 분양된다.22일 닥터아파트에 따르면 오는 3~5월 봄 분양시장에 맞춰 분양예정인 전국 아파트는 151개 단지 9만4310가구로 조사됐다.지난해 같은 기간 172곳 9만5536가구보다는 1.3
김윤태 기자   2017-02-22
[부동산] 3~5월 전국 6만6442세대 아파트 입주…중소형주택 비율 88%
오는 3월부터 5월까지 3개월간 전국 입주예정아파트는 6만6442세대(조합 물량 포함)로 집계됐다고 국토교통부가 20일 밝혔다.이는 작년 같은 기간 5만5000세대보다 20.6% 증가한 수치다.지역별로는 서울 7204세대를 포함해 수도권에서 1만763
김윤태 기자   2017-02-20
[부동산] 서울 아파트 매매값 0.06% 상승…재건축 사업 기대감에 거래시장 기지개
재건축 아파트 강세에 실거주 중심으로 일반아파트 매물문의가 증가하는 등 아파트 거래시장이 조금씩 기재개를 펴고 있다. 이에 따라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 상승폭도 확대됐다.17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2월 3주차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은 0.06% 상승하며
김윤태 기자   2017-02-17
[부동산] 작년 부동산 실거래가 허위신고 6809명…과태료 227억원 부과
지난해 부동산 실거래가 허위 신고 건수는 3883건으로 허위신고자 6809명에게는 227억1000억원의 과태료가 부과됐다고 국토교통부가 16일 밝혔다.적발 건수 기준으로는 전년 대비 24.7% 증가한 수치이며 과태료 부과 액수는 48.5%가 늘어난 규
김윤태 기자   2017-02-16
[부동산] 1월 전월세 거래량 10만9034건…월세비중 46.6%
지난달 전월세 거래량은 10만9034건으로 작년 같은 달보다 3.6% 증가했다고 국토교통부가 14일 밝혔다. 전달보다는 8.1% 줄었다.전월세 거래량 중 확정일자를 신고하지 않은 순수월세를 제외한 월세가 차지하는 비중은 46.6%로 작년 같은 달 46
김윤태 기자   2017-02-14
[부동산] 지난달 주택매매거래량 5만8539건…전년比 6.1%↓
지난달 주택매매거래량은 5만8539건으로 작년 같은 달보다 6.1%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국토교통부가 14일 밝혔다.다만 최근 5년 평균 1월 거래량 5만1324건에 비해서는 14.1% 증가했다.계절적 비수기에 11.3대책 영향, 대출 규제·대내외
김윤태 기자   2017-02-14
[부동산] 3월 전국서 1만3215가구 아파트 입주…하남 미사지구·세종시 새 아파트 관심
본격적인 봄 이사철로 접어드는 3월 입주물량은 2월보다 오히려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관심을 받는 곳은 경기 하남시 미사지구와 세종시 새 아파트다. 하남 미사지구는 3월 올해 상반기 마지막 입주물량인 1222가구가 입주를 시작한다.세종시는 대전보다 낮은
김윤태 기자   2017-02-14
[부동산] “같은 아파트인데 10% 가격 차이?”…한강 조망권 따라 최대 5억1000만원 격차
서울 한강변에 위치한 같은 아파트 같은 면적이라도 층과 향, 조망 등 개별 특성에 따라 매매가격은 10% 가량 높거나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13일 부동산114가 지난해 국토교통부의 서울 아파트 매매 실거래가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같은 단지 내 동일
김윤태 기자   2017-02-13
[부동산] 박근혜정부 4년간 강남3구 아파트값 2억9000만원 상승…전북 아파트 2채 값
경실련, 지역별 아파트값 상승 최대 496배 격차…전북 58만원 상승 ‘최저’박근혜 정부 출범 4년간 서울 강남3구 아파트값이 3억여원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이는 올해 1월 기준 전북지역 아파트 호당가격 1억3510만3000원의 두 배다.
김윤태 기자   2017-02-10
[부동산] 개포·둔촌주공 재건축 매수세에 서울 아파트값 상승…전셋값은 국지적 차별화
다음 달 말경 관리처분 총회가 예상된 개포주공1단지와 오는 5월경 관리처분인가를 앞두고 있는 둔촌주공을 찾는 매수세가 이어지면서 서울재건축이 이번 주 0.10% 올라 서울 아파트 값이 상승했다.반면 서울시가 지난 9일 ‘재건축 층수 제한’에 대한 입장
김윤태 기자   2017-02-10
[부동산] 대구 금호지구서 뉴스테이 591세대 입주자 모집…전 세대 20만원대 임대료
대구지역 최초로 서희건설이 오는 9일 대구 금호지구 S-1블록에 591호의 뉴스테이(스타힐스테이) 입주자 모집을 실시한다고 국토교통부가 8일 밝혔다.스타힐스테이는 지하 1층~지상 25층 아파트 5개동 규모로 총 591세대가 공급된다.74㎡A형 49세대
김윤태 기자   2017-02-08
[부동산] 올해 상반기 전국 41곳서 1000가구 이상 대단지 분양…2964가구 걸포자이 최대
올해 상반기에 1000가구 이상인 대단지 41곳이 분양될 예정이다.8일 닥터아파트에 따르면 2017년 1~6월 전국에서 분양물량이 1000가구 이상인 대단지는 41곳 6만5250가구로 조사됐다.수도권에선 대단지 16곳 2만9709가구가 분양예정이다.이
김윤태 기자   2017-02-08
[부동산] 박근혜정부 4년간 집값 시가총액 781조원 상승…GDP보다 3.5배 증가
박근혜정부 4년간 집값 상승액이 국내총생산(GDP) 증가액보다 3.5배나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8일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이 박근혜정부 출범 당시 재고주택 시가총액과 현재의 시가총액을 추정해 비교한 결과 집값 총액은 781조원 증가한 반면 GDP
김윤태 기자   2017-02-08
[부동산] 정치·경제 불확실성에 아파트 매수심리 ‘꽁꽁’…재건축 호재 단지만 가격 상승세
경제·정치적 불확실성이 이어지면서 부동산 시장은 설 이후에도 수요자들의 관망세가 여전했다.대통령 탄핵에 따른 정국불안이 계속되고 있는 데다 미국 트럼프정부의 보호무역주의 강화, 중국의 사드 경제 보복 등 대내외적 불확실성으로 매수심리가 개선되지 못하고
김윤태 기자   2017-02-03
[부동산] 작년 말 전국 미분양 아파트 5만6413호…준공후 미분양 1만11호
지난해 말 기준 전국의 미분양 주택은 총 5만6413호로 한 달 전 5만7582호보다 2.0%(1169호)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국토교통부가 25일 밝혔다.이 가운데 준공 후 미분양은 11월 1만168호보다 1.5%(157호) 줄어든 1만11호다.
김윤태 기자   2017-01-25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삼일대로 461, (경운동, 운현궁SK허브오피스텔 101동 322호)  |  대표전화 : 02-720-1745  |  팩스 : 02-720-1746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곤  |  발행처 : 헤드라인미디어 | 등록번호 : 종로라00428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3173
Copyright © 2013 헤드라인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