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06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부동산] ‘2주 연속 상승폭 축소’…서울 아파트값 0.17%↑
서울 아파트값 상승세가 2주 연속 꺾인 것으로 나타났다.14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12월 11일 기준 서울 주간 아파트값은 0.17% 상승했다.전주 대비 지난달 27일 0.29% 상승폭에서 지난 4일 0.26%로 줄어든 데 이어 감소폭이 더 커진 것이
김윤태 기자   2017-12-14
[부동산] 올해 가격 급등 수도권 아파트 시장, 강력규제에 내년엔 진정?
올해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 아파트 시장은 문재인 정부 출범에 따른 경기 부양 기대감으로 가격이 급상승했다.올해 말까지 유예가 적용되던 재건축 초과이익 환수를 피하기 위해 서울 재건축 아파트들이 사업에 속도를 내면서 상승세를 이끌었고 저금리를 이용한 갭
김윤태 기자   2017-12-13
[부동산] 내년 1월 서울 아파트 분양 ‘제로’…전국 분양물량 6300가구
내년 1월 전국에서는 아파트 6,375가구가 분양될 예정이다. 이는 2000년 이후 1월 평균 분양실적 6466가구에는 조금 미치지 못하지만 올해 6448가구와는 비슷한 수준이다.13일 닥터아파트에 따르면 2018년 1월 전국에서 분양예정인 아파트는
김윤태 기자   2017-12-13
[부동산] 주금공 전세자금대출 금리 0.03%p 상승…11월 2.96%
주택금융공사는 지난 11월 공사 보증 은행재원 전세자금대출의 가중평균금리가 2.96%로 전달보다 0.03%포인트 상승했다고 11일 밝혔다.지난 10월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을 미리 반영해 0.01%포인트 올린 데 이어 시장금리 상승세 따라 두 달 연
김윤태 기자   2017-12-11
[부동산] 전셋값 안정에 전월세전환율도 하락…지방 중심으로 0.1%p↓
전월세가격 안정세로 전국 주택 전월세전환율이 하락세를 보였다.한국감정원은 지난 10월 신고 기준 실거래정보를 활용해 전월세전환율을 산정한 결과 9월보다 0.1%포인트 하락한 6.3%로 집계됐다고 8일 밝혔다.전월세전환율은 전세금을 월세로 전환할 때 적
김윤태 기자   2017-12-08
[부동산] 서울 아파트값 0.28%↑…재건축 강세에 일반 아파트도 덩달아 상승
서울 아파트 시장이 6년5개월만의 금리인상에도 강세를 이어가고 있다. 예상된 금리인상이었고 리스크가 이미 반영된 부분도 있어 당장 시장에 영향력을 주지 못하고 있다.8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12월 첫 주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은 0.28% 상승했다.
김윤태 기자   2017-12-08
[부동산] 성남시, “1년 이상 지역 거주해야 주택 우선 공급 대상”
성남시 관내의 주택 우선 공급 대상이 되기 위해서는 1년 이상 성남지역에 거주해야 한다.성남시는 ‘주택의 우선 공급 대상 거주기간 제한’에 관한 고시문을 지난달 27일 성남시보에 게시해 이날부터 시행에 들어갔다. 외지 투기세력의 불법 청약을 차단하려는
김윤태 기자   2017-12-06
[부동산] “서울 아파트값 0.26% 올랐지만”…주거복지 로드맵·기준금리 인상에 실수요자 “글쎄”
정부가 ‘주거복지 로드맵’을 통해 무주택 서민·실수요자를 대상으로 향후 5년간 공적임대 85만호·공공분양 15만호 등 총 100만호 공급계획을 밝혔다.입지환경이 우수한 경기도 성남과 부천 등 40여곳에 대한 신규 공공택지 개발까지 예고해 신혼부부나 사
김윤태 기자   2017-12-01
[부동산] 50대 후반 절반 “자녀에게 집 상속 없다”
만 55~59세 예비노년가구의 절반에 가까운 44.7%가 자녀에게 집을 물려주지 않겠다는 생각을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또 일반노년가구의 주택 비상속의향은 27.5%로 3년 연속 증가세를 보였고 노년층 5가구 중 1가구는 앞으로 주택연금에 가입할
김윤태 기자   2017-12-01
[부동산] 성남시, 60가구 규모 행복주택 직접 건설…2019년 말 완공
성남시가 행복주택을 직접 건설한다. 행복주택은 대학생, 사회초년생, 신혼부부 등 젊은 층의 주거불안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정부 주도로 건설·공급하는 공공 임대주택이다.1일 성남시에 따르면 행복주택은 수정구 단대동 130번지 시유지(1342㎡)에 오는
김윤태 기자   2017-12-01
[부동산] 서울 아파트값 5주째 상승폭 확대…송파구 일주일 새 1%대 급등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 상승세가 5주째 이어지면서 상승폭도 더 확대됐다.특히 송파구는 일주일 만에 1%대 상승률을 기록했다.30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지난 27일 기준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은 0.29% 올랐다.지난주 0.18%보다 확대된 상승폭으로 지난
김윤태 기자   2017-11-30
[부동산] 공공리모델링 임대주택 696세대 대학생·고령자에 첫 공급…주변 시세 30% 수준 임대료
국토교통부는 도심 내 노후주택을 매입해 1~2인용 소형주택으로 재건축·리모델링하는 방식(공공리모델링 임대주택)으로 696세대를 첫 공급한다고 30일 밝혔다.공급 지역과 물량은 서울·수원·인천 등 수도권 145세대, 대전·대구·광주 등 수도권 외 지역에
김윤태 기자   2017-11-30
[부동산] 서울 주택가격 한 달 새 0.36%↑…8·2대책 이후 최대 폭 상승
정부의 8·2부동산대책 발표 이후 주춤했던 서울 주택매매가격이 3개월 만에 가장 큰 폭으로 상승했다.29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13일 기준 서울 주택 매매가격은 지난달 9일 대비 0.36% 올랐다.8월 0.45% 상승률을 기록했던 서울 주택 매매가격은
김윤태 기자   2017-11-29
[부동산] 경기도, 내년 아파트 입주물량 16만2000가구…전국의 37% ‘사상 최대’
내년 경기도 아파트 입주물량이 16만2000가구에 달해 사상 최대가 될 전망이다.전국 입주물량 중 37.2%에 해당하는 물량으로 수도권과 전국 입주물량도 사상 최대다.29일 닥터아파트에 따르면 2018년 전국 아파트 입주물량은 660곳 43만7970가
김윤태 기자   2017-11-29
[부동산] 전국 미분양 주택 5만5707호…전월比 2.4% 증가
지난달 말 기준 전국의 미분양 주택은 총 5만5707호로 9월 5만4420호보다 2.4%(1287호)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국토교통부가 28일 밝혔다.이 가운데 준공후 미분양은 전달 9963호에서 0.1%(11호) 감소한 총 9952호였다.지역별
김윤태 기자   2017-11-28
[부동산] “12월이 분양 비수기?”…작년보다 38% 증가한 7만3744가구 쏟아져
중도금대출 요건 강화와 신DTI 적용 등 내년부터 금융규제가 본격화돼 건설사들이 올해 안에 분양을 끝내려는 모습이다.여기에 금융결제원의 아파트투유 시스템 개편으로 일부 사업장의 분양 일정이 이월되면서 오는 12월 분양 예정물량은 예년을 웃돌고 있다.2
김윤태 기자   2017-11-27
[부동산] SH공사, 주거취약계층 전세임대주택 입주신청 연중상시 접수
서울에 거주하는 기초생활수급자, 보호대상 한부모가정, 도시근로자 월 평균소득의 70% 이하 장애인 등 주거취약계층은 언제든지 전세임대주택 입주를 신청할 수 있다.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지난 5월부터 주거지원이 시급한 주거취약 계층을 대상으로 전세
김윤태 기자   2017-11-27
[부동산] 서울 아파트값 0.26%↑…0.54% 오른 재건축 ‘불쏘시개 역할’
한동안 잠잠하던 서울 아파트가격이 다시 들썩이고 있다. 재건축 아파트 매도자들이 매물을 걷어들이면서 거래는 많지 않지만 가격 상승폭이 다시 커지고 있다.8·2대책 발표 직후 서울 재건축 아파트는 하락세를 보였다. 이후 9월 들어 반등했고 11월부터는
김윤태 기자   2017-11-24
[부동산] ‘꺾일 줄 모르는 서울 아파트값’…0.18% 올라 8·2대책 후 상승폭 최대
서울 아파트값이 잇단 정부대책에도 꺾이지 않더니 급기야 8·2대책 발표 이후 최대 폭으로 상승했다.23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지난 20일 기준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은 0.18% 올랐다.지난주 0.09%보다 상승폭이 확대되면서 8·2대책 발표 직전인 7
김윤태 기자   2017-11-23
[부동산] 12월~내년 2월 전국서 15만444세대 아파트 입주
다음달부터 내년 2월까지 3개월간 전국 입주예정아파트는 15만444세대(조합 물량 포함)로 작년 같은 기간 8만8000세대보다 71.0%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국토교통부가 22일 밝혔다.지역별로는 수도권에서 작년보다 96.8% 증가한 7만9998세
김윤태 기자   2017-11-22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삼일대로 461(경운동, 운현궁SK허브오피스텔 101동 322호)  |  대표전화 02-720-1745  |  팩스 02-720-1746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한정곤  |  발행처:헤드라인미디어
등록번호:종로라00428(등록일자 1998년 2월25일)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서울아03173(등록일자 2014년 5월29일)  |  발행일자:2013년 11월26일
Copyright © 2013 헤드라인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