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24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업·경영] “하이브리드의 조용한 질주”…그랜저 독주에 캠리 등 수입차 추격
"전기·수소차 앞선 과도기 최적 선택"…그랜저 '가격'·어코드 '연비'친환경 자동차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하이브리드 차량에 대한 판매가 증가하고 있다.18일 자동차업계에 따르면 올해 6월까지 신규 등록한 차
심양우 기자   2018-07-17
[경제] 4년 연속 적자 내츄럴엔도텍 주가 92% 비정상 폭등
[박철성의 주간증시] 무자본 M&A·기업사냥꾼 먹잇감 우려 ‘투자주의보’절치부심 3년이었다. 내츄럴엔도텍(대표 장현우)은 그렇게 부활을 꿈꿨다.그러나 최근 내츄럴엔도텍이 서킷브레이커(circuit breakers) 후보군으로 급부상했다. ‘개인투자자
박철성 칼럼리스트·아시아경제TV 리서치센터 국장   2018-07-16
[경제] ‘국세청 세무조사’ 사조해표, 5거래 만에 84% 폭등
[박철성의 주간증시] 거래소, ‘투자경고·공매도 과열 종목’ 지정국세청이 세무조사에 착수한 사조해표의 주가가 수상하다. 부자연스러운 폭등과 폭락을 연출하고 있다. 그래프엔 세력의 발자국이 선명하다.지난 6일 사조해표 주가는 52주 신고가를 경신했다.
박철성 칼럼니스트·아시아경제TV 리서치센터 국장   2018-07-09
[기업·경영] 수입차 시장 혼전 가열…벤츠 E200, 상반기 베스트셀링카
‘불안한 선두’ 톱10에 벤츠 2개 차종뿐…BMW·아우디 맹렬 추격2년 만에 판매 재개된 아우디·폭스바겐의 가세로 수입차 시장의 베스트셀링카 경쟁이 혼전 양상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메르세데스-벤츠 E200이 근소한 차이로 상반기 베스트셀링
심양우 기자   2018-07-05
[기업·경영] 신형 산타페 돌풍에 그랜저 브레이크…상반기 베스트셀링카 안착
현대·기아차, 톱10 싹쓸이…그랜저·싼타페, 10만 클럽 가입 ‘초읽기’국내 5개 완성차 업계의 지난달 내수판매 실적이 근무일수 감소 등의 영향으로 감소세를 보이며 부진한 성적표를 받은 가운데 상반기 5만대 판매를 돌파한 현대차 그랜저는
심양우 기자   2018-07-02
[경제] ‘수상한 폭등’ 평화산업, 3거래 만에 70% 급등…대주주 지분 장내 매각
[박철성의 주간증시] 3년째 영업적자·현금흐름 악화·잉여 현금흐름 마이너스‘사후확신편향(事後確信偏向).’ ‘내가 그럴 줄 알았어’ 정도로 풀이될 수 있다. 일이 터진 뒤에야 분석과 예측을 잘할 수 있을 것 같은 생각이 드는 것이다. 일명 ‘뒷북 편향’
박철성 칼럼니스트·아시아경제TV 리서치센터 국장   2018-07-02
[경제] ‘에어백 작동 불량’ 벤츠 8929대 리콜…닛산 알티마도 ‘주행중 시동꺼짐’
메르세데스-벤츠와 닛산, 미쓰비시 등 3개 업체 자동차 29개 차종 1만2102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자발적으로 리콜한다.27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수입·판매한 벤츠 C 220 CDI 등 25개 차종 8929대는 조향장치 내의
김윤태 기자   2018-06-27
[경제] ‘290% 폭등’ 화성밸브, 2거래일 만에 전 저점 기준 체감 폭락 100%
[박철성의 주간증시] 계양전기우·우진·SM Life Desig』이어 피해 눈덩이화성밸브는 이렇게 ‘개인투자자 무덤’이 되는가. 많은 개인투자자들이 속앓이를 하고 있다.화성밸브 그래프에 먹구름이 가득하다. 지금까지 ‘개인투자자 무덤’으로 가는 길목은 늘
박철성 아시아경제TV 리서치센터 국장   2018-06-25
[경제] ‘화성밸브’ 280% 폭등…남북 경협주 차익실현 매물 경계
[박철성의 주간증시] 계양전기우·우진·SM Life Design과 동일수법‘망우보뢰(亡牛補牢)’. ‘소 잃고 외양간 고친다’는 뜻이다.지금 국내 주식시장에서는 ‘부자 아빠 주가 조작사건’과 ‘청담동 주식 부자 이희진 사건’이 재현되고 있다. 그 피해도
박철성 칼럼니스트·아시아경제TV 리서치센터 국장   2018-06-15
[기업·경영] ‘판 커진 SUV 시장’…신형 싼타페 이어 차급별 경쟁 치열
라이프스타일 겨냥한 신차 출시 잇달아…작년 소형SUV에서 올핸 중형 SUV 대세국내 시장에서 레저용 차량(RV)군에 속해 있는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의 인기가 늘고 있다.15일 자동차업계에 따르면 지난 1~5월 완성차 5개사의 RV 내
심양우 기자   2018-06-15
[경제] 단기 급등 52주 신고가 종목 ‘급락주의보’…세력 차익실현 경계령
[박철성의 주간증시] SM Life Design, 9거래일 만에 200% 폭등국내증시에 ‘소문난 잔치’가 시작됐다. 개인투자자들에겐 세력들의 ‘차익실현 경계령’이 발동됐다.특히 ‘52주 신고가’ 중 급등 종목을 보유하고 있는 개인투자자들은 세력과 겨루
박철성 칼럼니스트·아시아경제TV 리서치센터 국장   2018-06-11
[기업·경영] 국내 100대 상장사 일자리, 영업이익·인건비와 반비례
한국CXO연구소, 2015년 대비 2017년 일자리 2만2977개 증발국내 100대 상장기업의 이익과 인건비는 늘고 있지만 정작 고용 일자리는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회사 성장=고용 확대’라는 공식에 조금씩 균열이 생기고 있는 모양새다.특히
이성태 기자   2018-06-05
[경제] ‘우선주 제외’…허술한 ‘주식 대량보유 공시제도’
[박철성의 주간증시] 제도 역이용 주가조작 의혹…피해도 눈덩이‘주식 대량보유 공시제도’에 우선주가 제외되는 점을 역이용한 주가조작 의혹이 제기됐다. 해당 종목인 계양전기우와 우진은 개인투자자의 무덤이 됐다. 주가는 전 고점 대비 각각 60
칼럼니스트 박철성 <아시아경제TV 리서치센터 국장>   2018-06-03
[기업·경영] 신형 싼타페, 베스트셀링카 1위 독주…현대·기아차 9개 차종 톱10 장악
쌍용차·한국지엠·르노삼성차 내수 ‘고전’…싼타페·그랜저 동반 1만대 판매국내 완성차 5개사 가운데 현대차와 기아차만 지난달 내수 판매에서 증가세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1일 자동차업계에 따르면 현대·기아차는 5월 국내 시장에서 각각 6만
심양우 기자   2018-06-01
[경제] 국내 IT업계 평균 시급 2만2100원…4만원 넘는 기업 4.4%
국내 IT·통신 및 출판·정보서비스 관련 업종(IT업계)에서 매출 상위 500대 기업에 근무하는 직원들은 시간당 평균 2만2100원을 받는 것으로 조사됐다. 월급으로 치면 462만원, 연간 평균 5542만원의 보수를 받는 셈이다.시간당 4만원 이상 시
이성태 기자   2018-05-31
[경제] “코스피 우진, 시장가 강력 매수” 대량문자 유포 중…‘부자 아빠’ 주가조작 재현?
[박철성의 주간증시] 계양전기(우) 755% 폭등 후 급락…최근 3거래일 –60%이번에도 개인투자자들만 당했다. 계양전기 우선주(계양전기 우)는 깊어지는 주가조작 의혹 속에 개인투자자들 피해가 눈덩이처럼 불어나고 있다.주가조작
박철성 칼럼니스트·아시아경제TV 리서치센터 국장   2018-05-28
[경제] “외국인 주가조작?”…삼성바이오로직스 주식 자전거래에 외국계 증권사 계좌도 동원
[박철성의 주간증시]국내 4개 증권사 계좌에도 주가조작 흔적삼성바이오로직스에서 외국계 증권사 모건스탠리의 계좌가 동원된 불법 통정거래 현장이 포착됐다. 주식시장에서 말로만 떠돌던 외국인의 주가조작 의혹이 현실로 다가왔다.분식회계 논란의 중심에 있는 삼
박철성 칼럼니스트·아시아경제TV 리서치센터 국장   2018-05-14
[기업·경영] “현직 오인환·장인화, 전직 김준식·황은연”…포스코 차기 회장 4파전 치열
현직 후보군, 권오준 회장 ‘아바타’ 걸림돌…전직 후보군, 엇갈린 권력 영향력 평가 포스코의 차기 회장 후보군으로 4명의 전현직 사장들이 거론되면서 이들의 물밑행보와 포스포 안팎은 물론 재계의 평가가 한창이다.지난달 18일 권오준 회장의
한정곤 기자   2018-05-03
[경제] 코리아 디스카운트 완화…증시도 남북정상회담 ‘봄바람’
[박철성의 주간증시] 역주행하는 대한항공·한진칼의 대규모 주가조작 의혹역사적인 남북 정상회담을 통해 한반도에 봄이 왔다. 국내증시엔 훈풍이 불고 있다.그런데도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대한항공과 한진칼은 몇 주째 연일 대규모 조직적 통정거래(자전거래)를
박철성 칼럼니스트·아시아경제TV 리서치센터 국장   2018-04-30
[기업·경영] “팔랑귀·부역자·반적폐청산세력”…포스코 흑역사 끊어낼 차기 회장 자격조건은?
“정치적 외압에 단호히 ‘No’ 말할 수 있는 인사가 첫 번째”포스코가 권오준 회장의 사임으로 1차 CEO승계 카운슬을 개최하는 등 본격적인 차기 회장 선임 절차에 들어갔다.갑작스런 권 회장의 사임 배경을 둘러싸고 정치적 외압과 사법처리를 앞둔 몸사리
한정곤 기자   2018-04-27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삼일대로 461(경운동, 운현궁SK허브오피스텔 101동 322호)  |  대표전화 02-720-1745  |  팩스 02-720-1746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한정곤  |  발행처:헤드라인미디어
등록번호:종로라00428(등록일자 1998년 2월25일)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서울아03173(등록일자 2014년 5월29일)  |  발행일자:2013년 11월26일
Copyright © 2013 헤드라인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