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인문] 옥녀봉 아래 팽나무 그늘 드리운 활터…강경 덕유정
[활터 가는 길]⑤ 사정 보존·운영 위해 사원·비사원 함께 사계 조직조선시대 벼슬 좀 했다거나 글 꽤나 읽었다 싶은 이들의 이름(名) 앞에는 하나같이 호(號)라는 게 붙어있다. 그것은 문관(文官)이냐 무관(武官)이냐를 따지지 않는다. 자신의 의지와 무
한정곤 기자   2018-07-27
[인문] 이팝나무 하얀 꽃내음에 취한 활터…전주 천양정
[활터 가는 길]④ 소선계후(紹先啓後)…전통 활쏘기의 맥을 잇다전국을 오르내리던 장마전선은 천만다행 소강상태로 접어들고 잠깐 한여름 햇살이 머리 위로 쏟아졌다. 태풍까지 동반한 장맛비의 기세가 자칫 일정에 차질이나 불러오지 않을까 노심초사
한정곤 기자   2018-07-13
[인문] 잃어버린 옛 흔적뿐인 활터…영암 열무정
[활터 가는 길]③ 읍성 개발에 ‘박제화’ 보존…규격화된 활터 신축 이전나의 서울생활은 1980년대 중반 청계천7가에서 시작됐다. 서울 물정 모르는 시골 촌놈이 지금은 철거된 삼일고가도로 북쪽으로 줄지어 늘어선 삼일아파트에 덜커덩 전세방을
한정곤 기자   2018-06-11
[인문] “봉래도의 신선을 부르는 활터”…순천 환선정
[활터 가는 길]② 빗나간 화살이 부른 민원…“팔마종합운동장서 재창정”어디서 나타났는지 들고양이 한 마리가 튀어나왔다. 사람이 살았던 흔적만 남은, 으스스한 기운마저 감도는 곳에서 갑작스럽게 출현한 들고양이는 등골을 오싹하게 했다.피난민들
한정곤 기자   2018-05-24
[인문] “봉황새 내려앉은 어머니산이 품은 활터”…고흥 봉황정
[활터 가는 길]① 현존 최고(最古) ‘610년의 역사’남쪽으로 떠나는 여행은 언제나 편안하다. 다른 어떤 방향보다도 여유로움이 함께 한다. 어쩌면 지구의 북반구에 살고 있는 이들이 동경하고 있는 따뜻한 곳에 대한 집착인지도 모른다. 많은 시인과 작가
한정곤 기자   2018-03-28
[생활·문화] “전통 활쏘기 배우세요”…황학정 국궁교실 수강생 모집
‘국궁1번지’ 황학정 국궁교실이 전통 활쏘기에 관심 있는 수강생을 모집한다.서울시 종로구 사직동주민센터는 오는 3월2일까지 ‘2018년 황학정 국궁교실’ 기초반 100명을 모집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교육은 황학정 국궁전수관 건물 2층에서 3월10일
이성태 기자   2018-02-20
[생활·문화] “전통 활쏘기 배우세요”…황학정 국궁교실 수강생 모집
‘국궁1번지’ 황학정 국궁교실이 전통 활쏘기에 관심 있는 수강생을 모집한다.사직동주민센터는 오는 19일부터 5월20일까지 2017년 황학정 국궁교실 기초반 100명을 모집한다고 6일 밝혔다.교육은 서울 종로구 사직동 황학정 국궁전수관에서 5월20일부터
이성태 기자   2017-04-06
[생활·문화] [황학정 국궁교실을 가다] 빈활 당기기 6개월 만에 “활 배웁니다”
엄지손가락·궁력·궁체와의 싸움…사대에 선 후부터 진정한 활 배우기 시작여름의 끝은 가을이라고 믿었다. 줄줄 흐르는 이마의 땀을 닦으며 올랐던 사직동 비탈길의 보상이라곤 고작 천장에 매달린 고물 선풍기 4대뿐이었지만 2016년 여름을 견딜
한정곤 기자   2017-01-05
 1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삼일대로 461(경운동, 운현궁SK허브오피스텔 101동 322호)  |  대표전화 02-720-1745  |  팩스 02-720-1746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한정곤  |  발행처:헤드라인미디어
등록번호:종로라00428(등록일자 1998년 2월25일)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서울아03173(등록일자 2014년 5월29일)  |  발행일자:2013년 11월26일
Copyright © 2013 헤드라인미디어. All rights reserved.